본문 바로가기
그니이야기

쫑~~

by [그니] 2010. 6. 18.

06년 10월 부터 해오던.. 죽집....
오늘이 마지막 문여는날~~
명절 당일만 빼고 쉬는 날 없이........
애들은 어린이집에서 밤9시까지...
아빠랑 같이 야외 나가본 기억이 언제일지도 모를~~
홀가분하다.....

'그니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유영이 뽀뽀....  (0) 2012.03.24
맛있는 파닭  (0) 2012.03.24
2년이 훌쩍 지나버린 사진 몇장..  (0) 2009.07.04
사진들 얼렁 업로드 해야 할건데.. ㅠㅠ;;  (0) 2009.07.03
티스토리 입성하다..  (0) 2009.03.14

댓글4

  • Favicon of http://mmiya.com BlogIcon mmiya 2010.06.18 11:36

    가게운영이라는 게 그렇게 힘든 거군요.
    아이들이 좋아할 것 같네요.
    답글

    • Favicon of https://ohsarang.com BlogIcon [그니] 2010.06.19 11:35 신고

      네~ 생각만큼 쉬운건 아니죠.....
      오늘은 오랜만에 늦잠좀 잤는데~~
      늦잠자는게 더 힘듭니다.. ㅋ~~
      다음주에는 애들하고 가까운데로 여행(?)다녀올듯~~

  • 맹더곰 2012.12.27 00:52

    크으~~ 나름 인생의 5분의 1은 함께한 본죽이네요ㅋㅋㅋ
    오랜만에 보니 저도 반갑네요. 경신여고 본죽-
    답글

    • Favicon of https://ohsarang.com BlogIcon [그니] 2013.02.12 20:58 신고

      크헉.. 인생의 5분의 1일이라.. 또~ 그렇게 되남.. ㅋㅋ
      맹더곰 덕분에 그동안 편하게 운영했던거 같아~~
      오래(?) 되었지만.. 정말 고마워~~ !!!